저자 소개 지은이 신용목

1974년 경남 거창에서 태어나 고려대 국문과 대학원을 졸업했고, 2000년 『작가세계』 신인상으로 작품활동을 시작했다. 시집으로 『그 바람을 다 걸어야 한다』 『바람의 백만번째 어금니』 『아무날의 도시』 등이 있다. 시작문학상, 육사시문학상 젊은시인상, 노작문학상 등을 수상했다.